Previous / Next

[20110826. screening endoscopy (4): opportunistic screening]

'국가암관리사업 이론과 실제' 80쪽에서 옮깁니다. "암검진은 크게 집단검진 (organised screening, mass screening, population screening)과 개인검진 (individualized screening, opportunistic screening)으로 구분할 수 있다." 이 중에서 opportunistic screening이라는 용어가 제 관심을 끕니다.

Colorectal cancer screening: opportunistic or organized? (Rabeneck . Can J Gastroenterol 2006;20:249-250)를 소개합니다. 그 일부를 옮깁니다.

질문 (Paul Adams, Editor-in-chief): Can you explain the current practice of opportunistic screening and how it compares with the program that you are proposing?

답변 (Linda Rabeneck): Opportunistic screening is what we are all doing now in Canada. This is completely ad hoc. It depends on either a general practitioner or the patient raising the issue, and because this often is not mentioned during an office visit, screening does not happen. For example, we know that less than 20% of screen-eligible individuals in Ontario are screened, using any method. Organized screening would include, at a minimum, the following:

- invitations to screen targeted at the screen-eligible population;
- information technology infrastructure to support the screening program;
- timely access to screening and follow-up tests (colonoscopy);
- quality assurance (credentialing of endoscopist, measurement of colonoscopy adverse events, measurement of proportion of incomplete colonoscopies, etc); and
- tracking of clinical outcomes (CRC incidence, CRC stage, CRC mortality).


2008년 우리나라 위암 검진권고안 이행 수검률은 53.5%였습니다. 이 중에서 어느 정도가 opportunistic screening인지 명확히 밝힌 자료를 본 적이 없습니다. 다만 '국가암관리사업 이론과 실제'에서 약간의 힌트를 얻을 수 있을 뿐입니다. 87-88쪽에서 옮깁니다.

"2007년 국가암조기검진사업의 경우 전체 대상자의 약 24%, 공단 특정암검사의 경우 약 31%가 암검진사업에 참여하였다. 한편 우리나라 국민의 50.7%는 5대암 검진권고암에 따라 검진을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는 공공검진과 개인검진을 모두 포함한 것으로 2004년 38.8%에 비해 11.9% 포인트가 증가한 수치이다."


99. 참고자료

1) EndoTODAY 건진 내시경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