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doTODAY | EndoATLAS | Outpatient Clinic

Parasite | Esophagus | Stomach | Cancer | ESD

Home | Guide | Author | Subscription | Links


[Cancer Screening. 암검진]

1) 건진 총론

2) 국가암검진에 대한 여러 생각

3) 건진 위내시경의 적절한 간격은?

4) 건진 위내시경을 몇 세에 중단할 것인가?

5) 건진 수진자는 무증상인가?

6) 건진 관련 뉴스 (국내)

7) 건진 관련 뉴스 (해외)

8) 건진관련 논문과 책

9) 한국형 건진 유감

10) 위암 검진의 검사법

11) [주인장의 선택] [2012-2-27. New York Times] If You Feel O.K., Maybe You Are O.K. - 지금까지 제가 읽어 본 '암건진'관련 기사 중 가장 cynical하였습니다. 그러나 무척 흥미롭습니다.

12) 미세변화. minimal change - "거의 모든 건강검진 내시경 결과지에는 reflux esophagitis (LA-M)이 들어가고 있는 실정입니다." ???

13) 위축성 위염. atrophic gastritis - 건강검진 내시경의 가장 흔한 진단인 '위축성 위염'에 대하여

14) 위암 검진 심포지엄

15) 건강검진 내시경 증례

16) 검진 FAQ


[Cancer Screening other than Stomach. 위암 이외의 암검진 들여다보기 (착한 간섭)]

1) 대장암 검진 착한 간섭. On colon cancer screening - 대장암 검진 권고안 2015

2) 자궁경부암 검진 착한 간섭. On uterine cercix cancer screening - 자궁 경부암 검진 권고안 2015

3) 간암 검진 착한 간섭. On liver cancer screening - 간암 검진 권고안 2015

4) 전립선암 검진 착한 간섭. On prostate cancer screening

5) 갑상선암 검진 착한 간섭: 갑상선암 screening이 필요한가? Is thyroid cancer screening necessary?

6) 유방암 검진 착한 간섭


[검진에 대한 이런 저런 생각]

1. 검사가 검사를 낳습니다.

검사가 검사를 낳습니다. 노년이 되면 계속 검사하게 됩니다. 부적절한 검진의 결과이기도 합니다. 암 검진은 암이 있는지 없는지 보면 됩니다. 암 검진 결과는 "암 있음"과 "암 없음"의 이분법으로 결과가 나가면 그만입니다. 추가하려면 "암 의심 병소 혹은 전암성 병소가 있으니 확인바람"을 추가하여 셋중 하나로 결과가 나가면 그만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노년에 불필요한 병원 방문이 많아집니다. 노년이 아니라 청년기부터 병원을 불필요하게 다니는 사람이 너무 많습니다. 과잉 검진의 부작용입니다.


2. 검진은 몰릴 때가 있습니다.

정부의 암검진 사업이 1년 단위로 시행되다보니 검진이 11월, 12월에 집중되고 있습니다. 연말만 되면 모든 검진 센터 내시경실은 초만원이 됩니다. 평소보다 2배 - 3배 많은 검사가 이뤄지기도 합니다. 검진기관 내시경 의사들은 12월을 '지옥의 검진철'이라고 부릅니다. 과연 제대로 되고 있는지 심히 걱정됩니다. 대학병원도 마찬가지입니다. 12월 1월에 위암환자가 왕창 몰리다보니 대기기간이 엄청 길어집니다.

최근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암검진 통지서를 받았습니다. 실시기간은 '2016년 12월 31일까지'였습니다. 실시기간이 12월 31일로 찍혀있으니 저 같아도 12월에 검사를 받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올해는 통지서 뒷면에 '검진시기 안내'라는 것이 있었습니다. 과연 표 하나 보여주면 효과가 있을까요? '지옥의 검진철' 현상이 없어질까요?

정부가 국민을 탓하면 안됩니다. 미루고 미루다 연말에 검진을 찾는 것은 인지상정입니다. '알려주었으니 알아서 한가할 때 가라'는 형식적 정보제공이 아닌 좀 더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합니다. 예를 들어 생일 달에 검사를 받도록 권하거나...


3. 검진의 두 가지 bias 중 length time bias

어떤 암은 천천히 자라고 어떤 암은 빨리 자랍니다. 정기적인 검진을 통하여 발견되는 암은 천천히 자라는 암일 확률이 높습니다. 빨리 자라는 암은 아무 때나 증상을 일으킬 것이므로 건진에서 진단될 확률이 낮습니다.

건진에서 발견된 암의 치료성적이 좋은 것은 원래부터 천천히 자라는 암이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애시당초 좋은 암이 건진에서 진단되기 쉽습니다.


4. 고위험군(?)의 추적검사 간격에 대하여

장기적이고 정기적인 추적검사가 오히려 유리한 경우가 있습니다. 아래 시나리오를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References]

1) 2016-3-27. 삼성서울병원 건강의학본부 20주년 기념 심포지엄

2) 2017-3-23. KINGCA 위암 검진 심포지엄

© 일원내시경교실 바른내시경연구소 이준행. EndoTODAY Endoscopy Learning Center. Lee Jun Ha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