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doTODAY | EndoATLAS | OPD

Parasite | Eso | Sto | Cancer | ESD

Boxim | DEX | Sono | Schedule

Home | Recent | Blog | Links

YouTube 바른내시경연구소


[Depression and psychosomatic symptoms]

저에게는 이런 환자가 많이 오십니다. 수 개월 혹은 수 년 이상의 만성증상으로 이 병원, 저 병원에서 여러 약을 먹었으나 효과가 없는 경우입니다. 소화기내과만 다니셨습니다. 정신과는 안 가셨고.... 그래서 저는 외부 CT는 판독을 하겠으니 일단 신경정신과 진료부터 받도록 권했습니다. 그리고 감사의 말을 들었습니다.


Psychosomatic approach to pain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 함봉진 교수)

2015년 4월 10일 금요일 정형외과 선생님들의 심포지엄에 강연차 참석하여 함봉진 교수님의 강의를 들었습니다. 요약합니다.

통증 감각에는 정서적 반응이 동반됩니다. 정서적 반응을 고려하여 통증을 관리해야만 좋은 치료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만성통증과 우울증은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습니다. 우울증이 있는 환자는 같은 자극에 대해서도 심한 통증을 느낍니다. 만성통증을 가진 환자는 우울을을 얻기 쉽습니다. 환자가 호소하는 것이 통증인지 인생의 고통인지 알기 어려운 경우도 있습니다. 정형외과 선생님 외래 환자의 20% 정도는 우울증이라고 보면 크게 틀리지 않을 것입니다.

최근에는 somatic symptom disorder라는 용어가 자주 쓰입니다. 넓은 의미의 psychosomatic disorder의 일종인데 pain, depression, fatigue 등 symptom cluster를 보이지만 organic pathology는 없는 경우입니다.

우울증 약을 쓸 때에는 두 가지를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 unipolar depression에서는 문제가 없지만, bipolar depression (조울증)에서는 항우울제를 쓰지 마십시요. (2) 조금이라도 자살위험이 있다고 판단되면 정신과로 의뢰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는 다음과 같은 질문을 했습니다. “우울증으로 판단되어 정신과로 의뢰하려하는데 환자가 절대로 정신과는 가지 않겠다고 우기는 경우가 있습니다. 어떻게 해야 좋을까요?” 함교수님은 두 가지 tip을 주셨습니다. (1) 우울증에는 불면증이 동반되기 쉽습니다. 우울증을 이유로 정신과로 보내지 마시고, 불면증을 이유로 정신과 불면증 클리닉으로 보내주십시요. 환자들의 정신적 저항이 훨씬 덜합니다. (2) 약간 항우울제를 써 보십시요. 일단 약간의 투약으로 우울증 증상이 다소 좋아지면 정신과로 가 보시라는 의사의 권유에 따를 확률이 높습니다. 완고해지고 남의 말을 무조건 거부하는 것도 우울증 증상의 하나입니다.

© 일원내시경교실 바른내시경연구소 이준행. EndoTODAY Endoscopy Learning Center. Lee Jun Ha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