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doTODAY | EndoATLAS | Outpatient Clinic

Parasite | Esophagus | Stomach | Cancer | ESD

Home | Guide | Author | Search | Blog | Links


[ColonTODAY 090 - 대장 image-enhanced endoscopy (IEE)]

Previous | Next

Image-enhanced endoscopy (IEE)
Conventional chromoendoscopyVirtual chromoendoscopy
Dye-basedEquipment-based
Contrast: indigocarmine
Absorptive: crystal violet
Optical: NBI (Olympus)
Electronic: FICE, i-scan (Pentax)
Others: BLI, LCI (Fujifilm)
Pit patternCapillary pattern

색소내시경을 이용한 Kudo 분류는 pit pattern을 보는 것이고, NBI 등을 이용한 Sano 분류는 capillary pattern을 보는 것입니다. Hiroshima, NICE, JNET은 capillary pattern을 주로 보면서 surface pattern을 조금 참조하는 방법입니다.

Pit는 intestinal gland의 opening입니다. Indigocarmine을 분무하면 dye가 pit에 고이므로 pit가 검게 보입니다. Crystal violet 염색을 하면 pit 주변 상피세포의 핵이 염색되므로 pit 자체는 하얗게 보입니다.


[Conventional IEE (pit pattern)]

Kudo 분류.

Hyperplastic polyp이나 serrated polyp에서는 crypt 상부 절반이 serration 되면서 하부가 확대되기 때문에 pit의 변화가 옵니다.


[Equipment-base IEE]

색소 분무 후 확대내시경 소견인 pit pattern은 일찍부터 Kudo 분류로 통일되었습니다. 반면, NBI를 이용한 대장내시경 확대내시경 소견에 대해서는 매우 많은 분류법이 난립하였습니다 (Utsumi T. Clin Endosc 2015). 마침내 2016년 여름 JNET 분류가 나오면서 총정리되는 분위기입니다 (Sano Y. Digest Endosc 2016).

Sano 분류. Capillary pattern만 관찰하므로 비교적 간단한 분류입니다. 그러나 Sano 분류는 확대내시경 관찰을 전제로 적용하는 방법입니다.

NICE 분류. Capillary pattern을 주로 보면서 색조나 surface pattern을 관찰하는 방법입니다. NICE II는 Sano II-IIIA와 비슷하고 NICE III는 Sano IIIB와 비슷합니다. Sano capillary pattern classification은 확대내시경을 전제로 적용한 것인 반면, NICE 분류는 확대내시경이 아닌 일반 내시경을 전제로 만들어진 방법입니다.

JNET 분류. NICE II를 JNET 2A, 2B로 나눈 것으로 이해하면 되겠습니다.

Depth of invasion 관찰에는 equipment-base IEE (Sano, NICE, JNET 분류)보다 색소내시경 후 확대내시경으로 관찰한 pit pattern 분류가 우월한 것으로 인정되고 있습니다. 따라서 three step strategy라는 것이 제안되었습니다. 간단히 말하자면 일반 내시경(white light endoscopy)에서 이상 소견이 보이면 equipment-based IEE를 적용(가장 간단한 것은NBI를 켜는 것입니다)하고 안 좋은 소견이 보이면 pit pattern을 보기 위하여 crystal violet 염색 및 확대내시경을 하는 것입니다.

Three step strategy.


[References]

1) NBI magnifying endoscopic classification of colorectal tumors proposed by the Japan NBI Expert Team. Sano Y. Digest Endosc 2016 (PDF)

2) 2017년 5월 20일 내시경기기/스텐트연구회 심포지엄 (그랜드앰배서더호텔)

© 일원내시경교실 바른내시경연구소 이준행. EndoTODAY Endoscopy Learning Center. Lee Jun Ha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