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doTODAY | EndoATLAS | 외래설명자료

기생충 | 식도 | | 위암 | ESD | 천기누설

Home | Guide | 주인장 | 구독 | 검색 | 링크


[삼성서울병원 건진 심포지엄]

2016년 3월 27일 삼성서울병원 건강증진센터 (현 건강의학본부) 20주년 기념 심포지엄에 다녀왔습니다.


1. 건강의학본부 20년. 김지은/고장현.

2014년 건진 인원은 남자 32,365명, 여자 26,473명이었습니다 (외국인: 남자 1,699명, 여자 1,629명). 직원은 의사 66명, 간호사 115명 등 총 398명이었습니다. 최근 의사는 69명으로 증가되었다고 합니다. 최근 수진 중 고령자 비율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30% 정도가 맞춤검진 프로그램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2. 건강데이터를 이용한 질병예측모델. 손희정.

전통적인 방법으로 건진데이타를 분석하여 질병예측모델을 만들 수 있습니다 (Kang SH. Medicine (Baltimore) 2016). 역류성 식도염 예측모델입니다. 공식이 너무 복잡하여 저는 외우지 못하겠지만...

Big data를 이용하여 새로운 분석을 시도할 수 있습니다. 손희정 교수님은 구조화되어있지 않은 text 자료에서 구조화된 자료를 추출하는 과정을 소개해 주셨습니다. 정확도는 어느 정도인지, 한글 자료도 읽어낼 수 있는지 궁금했지만 아무도 질문하는 사람이 없어서 저도 질문을 하지 못했습니다.


3. 종합검진에서 진단되는 암과 진단되지 않는 암. 최윤호

공개적인 심포지엄에서 이런 자료까지 발표되는 것을 보고 놀랐습니다. 비싼 종합검진을 받더라도 10%의 암은 발견되지 않는다는 자료는 쉽게 공개할 성질이 아닌데... 대단한 자신감이군요. 놀랍습니다.

윗 줄이 남자, 아래 줄이 여자입니다.

암환자가 되는 가장 빠른 길은 종합검진을 받는 것입니다. 정밀검사를 통하여 작고 증상이 없는 조기암을 많이 발견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작고 증상이 없는 암을 모두 다 발견할 필요가 있을까요?


지금부터는 삼성서울병원 건강검진본부에서 발표한 자료입니다. 20년간 연인원 615,886명 중 암발생 총인원은 7,582명이었고 위암은 1,252명이었습니다. 위암 중 건진에서 진단(의심)된 경우는 1,183명으로 94.5%, 암이 진단(의심)되지 않은 경우는 69명으로 5.5%였습니다.

오늘 첫 세션의 가장 중요한 슬라이드입니다. 종합검진에서 89.3%의 암이 발견됩니다. 그러나 10.7%의 암은 종합 검진을 받더라도 발견되지 않습니다.


[References]

1) EndoTODAY 암검진

2) 2016-3-27. 삼성서울병원 건강의학본부 20주년 기념 심포지엄

3) 2017-3-23. KINGCA 위암 검진 심포지엄

© 일원내시경교실 바른내시경연구소 이준행. EndoTODAY Endoscopy Learning Center. Lee Jun Haeng.